문제는 북미 간 상호신뢰가 쌓이는 데 시간이 걸린다는 점이다. 또 트럼프가 새 대북 접근법을 구체적 로드맵으로 충분히 제시하지 못하고 있고, 게다가 비핵화를 위한 북한의 초기 행동이 더디다는 점도 회의론자들의 목소리가 커지는 토양이 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현역 최고 포수 양의지(31·두산 베어스)가 쇄골 통증으로 하루 쉰다. 양의지는 19일 서울시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넥센 히어로즈와의 방문경기 선발 라인업에서 빠졌다. 양의지는 전날(18일) 넥센전에서 1회말 수비 때 상대 타자 파울 타구에 오른쪽 쇄골을 맞았다. 결국, 2회초 타석 때 박세혁으로 교체됐다. 19일 고척돔에서 만난 양의지는 쇄골을 만지며 “타격을 할 때 통증이 있다. 오늘 동해출장샵 low cost doxycycline. 하루는 쉬어야 할 것 같다”며 “긴 휴식이 필요하지는 않다. 20일 경기(잠실 LG 트윈스전) 출전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김태형 두산 감독은 “조절이 필요한 상황이다. 양의지는 오늘 쉰다”고 밝혔다.

이렇게 몰려든 폐기물들이 주요 항구를 점령, 화물 처리에 차질을 초래하는 등 사회 문제가 되고 있다. 지난 송고

(부천=연합뉴스) 최은지 기자 = 한 프랜차이즈 편의점 지점이 김제출장샵 아르바이트생 채용 창원출장샵 공고를 김제출장샵 올리면서 특정 지역 출신은 배제한다는 내용을 넣어 익산출장샵 논란이 일고 있다. 19일 인터넷 커뮤니티와 맘카페 등에 올라온 경기도 부천 한 편의점 채용 공고에는 ‘주민등록번호 중 8·9번째 숫자가 48∼66 사이에 해당하시는 분은 죄송합니다만 채용 어렵습니다’라는 내용이 들어갔다.IT/과학 본문배너 또 ‘가족 구성원이 해당할 경우 채용이 수원출장샵 어렵다’고도 명시했다. 주민등록번호의 해당 숫자는 출생신고를 한 지역을 의미하는데 48∼66은 전라남도와 전라북도를 뜻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러한 사실이 인터넷 커뮤니티를 통해 퍼지면서 논란을 불러일으키자 충청남도출장샵 이 공고는 뒤늦게 삭제됐다. 고객 민원을 받은 해당 프랜차이즈 본사 측은 공고를 낸 점주를 면담하고 비슷한 사례가 생기지 않도록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