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파울루를 명실상부한 남미 한류의 거점으로 마련한다는 취지 아래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열린 ‘브라질 한류 엑스포’는 한국 문화 콘텐츠를 일괄적으로 소개하는 페스티벌 형식으로 진행됐다. 아이돌 그룹 임팩트(IMFACT)가 강렬한 퍼포먼스로 케이팝의 진수를 선보이며 개막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렸다. 아이돌 스타들이 한류 팬을 직접 만나는 팬 미팅과 팬 사인회도 마련돼 열기를 더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시즌 안산출장샵 마지막 메이저 대회로 열린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준우승한 김세영( 송고

재미공작소, 시 발표를 전시 형태로 꾸민 ‘시공간집’ 기획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오산출장샵 levitra how long does it last. = 공연·전시 등을 기획하는 청주출장샵 ‘재미공작소’는 새로운 형태의 시(詩) 전시회 ‘시공간집’을 오는 송고

역사 뒤집기 노리는 우익들의 해방구 “일본은 침략 국가 아니다”군복 입은 노인들 활보…”아베, 참배해 전쟁 다시일어나면 지지않겠다 맹세해야”전범기 들고 긴 줄 늘어선 사람들…정치인 참배할 땐 ‘환호'(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일본은 침략·범죄국가가 화성출장샵 아니다” 한국에는 빼앗긴 조국을 되찾은 것을 기념하는 광복절이며 남양주출장샵 일본에게는 일왕이 패전을 선언하며 전쟁이 끝난 것을 기념하는 날인 8월 15일. 매년 이날 그렇듯, A급 전범들이 합사된 일본 도쿄(東京) 지요다(千代田)구의 야스쿠니(靖國)신사는 우익들의 광기에 휩싸였다. 신사 입구에는 일본이 침략국가, 범죄국가가 아니라고 쓰여있는 플래카드가 참배객들을 제천출장샵 반겼고 신사 안팎에는 전범기인 욱일기(旭日旗)가 여기저기서 나부꼈다. 제국주의 시절 군복을 계룡출장샵 입은 우익들은 고개를 치켜들고 활보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