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둥지’ 개소…알바걱정 없도록 ‘몰입자금’ 제공(서울=연합뉴스) 홍정규 기자 = 손해보험 사회공헌협의회는 청년 혁신기업을 위한 입주·사무공간을 마련하고 창업을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협의회는 서대문구 북아현동에 정원이 있는 큰 석조저택을 임차, 국내 최초로 주거와 사무공간을 통합한 ‘스타트업 둥지’를 개소했다. 청년기업가정신재단의 공모를 통과한 20개 팀(소셜벤처, 4차산업, 소방·안전, IT·콘텐츠 분야)이 이날 입소했다. 4주 뒤 평가를 거쳐 10개 팀이 남아 창업 지원을 받는다. 핀테크지원센터, 서울산업진흥원, 법무법인 광장이 창업교육 프로그램, 투자자 유치 행사, 창업 관련 법률자문 등을 제공한다. 아르바이트 등을 하지 않고 창업에만 집중하도록 팀당 매월 150만원씩 ‘몰입자금’을 준다. 협의회는 이렇게 3년에 걸쳐 매년 20개 팀씩 육성할 계획이다. 창업 지원은 협의회가 지난 4월 100억원 규모의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기로 한 데 따른 첫 사업이다. 협의회 의장인 김용덕 손해보험협회장은 개소식에서 “혁신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스타트업 발굴·육성에 아낌없는 투자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교총)는 13~17일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리는 제34회 한-아세안교육자대회(ACT+1)에 하윤수 회장을 양산출장샵 단장으로 하는 대표단이 참석한다고 밝혔다. 아세안교육자대회는 1979년부터 열려왔다. 교총은 2009년부터 한국을 대표해 참여하고 있으며 2012년 정식 회원국 자격을 획득했다. (서울=연합뉴스) 송고

◇독일 언론 “문 대통령, 북미 중재 원해” 프랑크푸르터알게마이네차이퉁과 서산출장샵 슈피겔 온라인 등 독일 동해출장샵 주요 언론은 김 위원장이 직접 공항에서 문 대통령을 영접한 사실을 상세히 전했다. 특히 공영방송 ARD는 전용기가 공항에 도착해 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손을 흔들고, levitra professional cheapest. 논산출장샵 김 위원장과 리설주 여사가 박수를 김천출장샵 치며 환영하는 장면을 화면에 담았다. 또한, 정읍출장샵 문 대통령과 김 위원장이 평양 시내에서 카퍼레이드를 벌이는 장면을 보도했다. 그러나 문 대통령의 평양 방문에 반대하는 한국 내 시위대와 이들의 인터뷰도 함께 내보냈다. 슈피겔 온라인은 문 대통령이 북한과 미국을 중재하기를 원하고 있고, 북한과 경제적으로 관계를 맺기를 부천출장샵 원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