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충남 예산군보건소는 다음 달 2일부터 군내 34개 지정 의료기관에서 독감(인플루엔자) 무료 예방접종을 한다고 19일 밝혔다.

北의도 분석·대응 조율…美, 한일관계 개선 촉구할듯(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기자 = 존 케리 미국 국무부 장관이 아시아·중동 지역 순방차 송고

백두산은 북측 지역뿐만 아니라 남측 지역에서도 ‘민족의 명산’으로 인정받아 왔지만 북한은 백두산을 김일성 주석의 대구출장샵 항일 빨치산 투쟁의 근거지이자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태어난 ‘혁명의 성지’로 선전해 왔다. 김 위원장 개인에게도 백두산은 정치적으로 각별한 의미가 있는 곳이다. 부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갑작스러운 사망으로 2011년 말 정권을 잡은 김 위원장은 중대 결심이 이뤄지는 고비 때마다 백두산을 찾았다. 집권 후 가장 먼저 백두산을 찾은 것은 2013년 11월 속초출장샵 말인데, 곧이어 12월 초 고모부인 장성택에 대한 숙청 작업이 이뤄졌다. 김정일 평택출장샵 위원장 사망 후 ‘3년 탈상’을 앞둔 2014년 대전출장샵 11월 말에도 김 위원장은 백두산 천지까지 직접 올랐고 2015년 1월 1일 신년사로 남북관계 개선 의지를 내보이며 정상회담 개최 용의까지 피력했다.

형제복지원 사건의 진상규명과 피해자 지원을 위한 특별법은 19대 국회에서 발의됐지만 통과하지 못해 자동폐기됐다. 20대 국회 들어 진선미 파주출장샵 los algodones mexico pharmacies. 더불어민주당이 다시 발의해 현재 심의를 기다리는 중이며, 충청북도출장샵 사건 피해자들 역시 국회 앞에서 300일 넘게 천막 농성을 벌이며 법안 통과를 촉구하고 있다. 검찰개혁위의 비상상고 권고가 1980년대 최악의 인권유린 사건 피해자들의 한을 풀어주기 위한 향후 절차에 촉매제 역할을 해주길 기대하다. 검찰 또한 철저한 재수사를 통해 사건 진상을 규명해 피해자와 유족들이 정부와 형제복지원에 합당한 책임을 물을 수 있도록 하남출장샵 지원하기 바란다. 송고.